100번째 창문
ليس هناك ما هو صحيح ، كل شيء مسموح به Nothing is true, Everything is permitted.
Thee Michelle Gun Elephant - ドロップ

한 앨범의 엔딩 트랙으로는 완벽했던 곡. 어딘가 허무하고 절절한 감수성이 사무치게 울리는 개러지 록 발라드입니다.

다시 들어도 치바 유스케의 칼칼한 보컬은 아베 후토시의 칼 같은 기타하고 완벽한 짝이었던 것 같네요.


0  Comments,   0  Trackback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