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번째 창문
ليس هناك ما هو صحيح ، كل شيء مسموح به Nothing is true, Everything is permitted.
Long Season/미투데이 (3)
giantroot의 미투데이 - 2008년 11월 15일

이 글은 giantroot님의 2008년 11월 15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giantroot의 미투데이 - 2008년 11월 14일
  • 돈을 벌고 싶다 (ㅅㅂ 궁핍한 재정 궁핍한 지름 라이프) 2008-11-14 17:30:15
  • 그리 좋아하지 않는다. 거기 낄낄거리고 있는 피치포크 너도 마찬가지야. (me2book 피치포크 = 인디록계의 롤링 스톤 둘다 공신력 때문에 보지만 좋아하진 않아) 2008-11-14 17:33:59
    Rolling Stone (월간 호주판): 2008년 02월호 - 영어, 매월 발행
    Rolling Stone (월간 호주판): 2008년 02월호 - 영어, 매월 발행
  • 고백하건데 눈이 뇌를 침범한 애니나 만화에 등장하는 캐릭터에 모에를 느껴본 적은 단 1초도 없었다. (딱히 에도 시대 이전의 일본 수도를 지칭한 건 아님.) 2008-11-14 17:52:22
  • 하도 버즈 쵝오!라서 사본 앨범. 음… 과연 훌륭타할수 있다. 컨트리 특유의 느끼함이 없는 상큼한 쟁글 기타 멜로디가 좋다. 개인적으로 Have Seen Her Face가 좋다. (왠지 들으면 벨벳 언더그라운드의 'Femme Fatale'이 떠오른달까) (me2music) 2008-11-14 17:58:42
    [수입] Younger Than Yesterday (Remaster)
    [수입] Younger Than Yesterday (Remaster)
  • 음 개인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시나리오에 큰 모티브를 이루고 있는 작품이다. 물론 다 읽었는데, 잘 쓰여진 소설이다. 왠지 내 얘기 같았다(…) (me2book 그러나 난 연애도 못해봤다는 ORZ) 2008-11-14 18:07:22
    하이 피델리티
    하이 피델리티

이 글은 giantroot님의 2008년 11월 14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giantroot의 미투데이 - 2008년 11월 12일
  • 세상에서 가장 지적인 밴드들 중 하나였던 토킹 헤즈의 가장 충격적인 걸작. 이만한 작품 있을까? (me2music 아으 원스 인 어 라이프타임) 2008-11-12 21:49:01
    [수입] Remain in Light
    [수입] Remain in Light
  • 영미권 보컬 중 가장 판소리에 근접한(-_-;;;) 스튜어트 스테이플즈의 보컬을 한껏 만끽할 수 있다. 음악 성격은 농염하다고 할까. 후일 프랑스 아트하우스 영화 OST도 참가한 전력도 한방에 납득했다. 개인적으로 1번 트랙의 센스 굿잡. (me2music) 2008-11-12 21:52:42
    [수입] 2nd Album (Remastered & 2CD Expanded)
    [수입] 2nd Album (Remastered & 2CD Expanded)
  • 토킹 헤즈의 계보는 이들이 잇는다. 당연 올해 명반 중 명반. (me2music) 2008-11-12 21:54:57
    TV On The Radio - Dear Science
    TV On The Radio - Dear Science
  • 어머 이건 짱이야! 비바 데이빗 보위! (me2music) 2008-11-12 21:55:38
    [수입] David Bowie - Hunky Dory
    [수입] David Bowie - Hunky Dory
  • 백색 마약. ESTi님의 명언이 여기에도 적용될 수 있을 것이다. 탄탄한 비장미의 극치. (me2music) 2008-11-12 21:57:03
    [수입] Joy Division - Closer [Collector's Edition]
    [수입] Joy Division - Closer [Collector's Edition]
  • 짐 자무시의 [천국보다 낯선] 이후(딴 영화는 일단 생략) 제대로 끝장나는 흑백 영상을 볼 수 있다. 거기다가 생생하게 재연된 조이 디비전 공연이라니. 다만 내용이 좀 무미건조함. (me2movie 컨트롤) 2008-11-12 22:08:46
  • 이 밴드가 인기를 얻지 못하는 사실에 통탄할 따름이다. (me2music) 2008-11-12 22:10:26
    Dandelion Day
    Dandelion Day
  • Two Thumbs Up!! 정치성과 서정성의 조화. (me2music) 2008-11-12 22:13:36
    Everything Must Go
    Everything Must Go
  • 변태적 후끈함의 절정. 하루면 당신도 중독된다. (me2music) 2008-11-12 22:15:00
    Surfer Rosa
    Surfer Rosa
  • 지금 읽고 있는데… 음…. 제대로 꼬인 블랙 유머의 절정을 경험할 수 있다. 다만 종종 읽다가 책을 덮고 먼 산을 본다는 부작용도 있다(…) 부조리계열이 그렇듯 좀 난해하기도 하다. (me2book) 2008-11-12 22:17:38
    캐치-22 1 - 세계문학전집 186
    캐치-22 1 - 세계문학전집 186
  • 쿨한 브리티시 로큰롤 뮤직 영화. 개인적으로 마이클 윈터바텀 영화 중 좋아한다. 인 디스 월드도 좋아하지만 보고나면 좀 우울한지라… 아무튼 윈터바텀의 독특한 다큐멘터리 질감과 블랙 코미디의 시너지 효과가 상당하다. 잘 만들었다. 음. (me2movie 24시간 파티피플) 2008-11-12 22:22:55

이 글은 giantroot님의 2008년 11월 1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4  Comments,   0  Trackback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