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번째 창문
ليس هناك ما هو صحيح ، كل شيء مسموح به Nothing is true, Everything is permitted.
Sean Lennon - One Night

왜 존을 듣지 않고 숀을 먼저 듣느냐 같은 이의는 받지 않겠습니다 (...) 그나저나 지금 비틀즈 멤버 중에 폴 맥카트니만 제대로 들었네요 제기...

제가 2세 뮤지션에 대해 약간 편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근데 존 레논 아들 숀 레논 첫번째 앨범 [Into the Sun]은 제법 괜찮습니다. 전형적...이라고 할 수 있는데 굉장히 양질의 팝 앨범이라 깜짝 놀랐습니다. 생각해보니 아버지 어머니 뿐만이 아니라 대부 엘튼 존까지 있으니 구려질래야 구려질수 없는 집안이군요. 장르가 이리저리 좀 중구난방이긴 하지만 그래도 제법 달달하고 차분한 무드를 즐길수 있는 수작입니다.


타이틀 곡도 좋아하지만 개인적으로 가장 좋은 곡을 꼽으라면 이 'One Night'입니다. 은은하게 깔리는 효과음 사이로 흘러가는 어쿠스틱 팝의 분위기가 정말 죽여줍니다. 짧지만 강한 곡입니다.

'Headphone Music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Serge Gainsbourg - Ballade De Melody Nelson  (2) 2012.11.27
The Pentangle - Light Flight  (0) 2012.10.14
Sean Lennon - One Night  (0) 2012.09.19
Blur 21  (0) 2012.07.12
The Smiths.  (0) 2012.06.24
The Smashing Pumpkins - I Am One  (3) 2012.06.21
  Comments,   0  Trackbac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