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번째 창문
ليس هناك ما هو صحيح ، كل شيء مسموح به Nothing is true, Everything is permitted.
악마의 게임 심즈3

어제 사와서 플레이 했는데...

9시부터 새벽 12시 30분까지 저하고 형이 주구장창 잡고 있었습니다.


생각해보니깐 왜 내가 컴퓨터 게임에 등장하는 캐릭터의 앞가림에 신경 쓰고 있었지?

여튼 잘 만든 게임입니다. 원 제작사인 맥시스의 손을 떠났긴 했지만, 게임의 재미는 사라지지 않았더군요.
조만간 리뷰를 준비해볼까 합니다.

하지만 얼마 안가 이 게임도 더러운 확장팩 러시

'Fight Test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MHF] 상위 진입  (0) 2009.09.18
21세기가 낳은 명작 RPG, 로리타 공주  (4) 2009.08.07
악마의 게임 심즈3  (2) 2009.07.02
E3에서 날아온 충격적인 뉴스  (4) 2009.06.07
세계 최초의 게임음악 음반  (6) 2009.05.08
속보! 듀크 뉴켐 포에버 제작중단  (0) 2009.05.07
  Comments,   0  Trackbacks
  • 이야... 심즈라... 이거 제 동생이 예전에 엄청나게 좋아했었죠. 그립네요. 그런데 제작사가 바뀌었나 보군요.
    • muhootsaver//네 제작사가 EA로 바뀌었더라고요. (여담인데 윌 라이트도 맥시스를 퇴사했습니다.) 그래도 재미있습니다. 평점도 무척 좋은 편이고요.
댓글 쓰기